[영상] "풍력발전 잉여 전기로 수소 생산해 그린에너지 확보할 것"
[영상] "풍력발전 잉여 전기로 수소 생산해 그린에너지 확보할 것"
  • 강내윤 기자
  • 승인 2020.10.27 2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 지사 "제주 풍력 발전 전력 1~2GW(기가와트)...1기가와트 원전 한기 전기 생산량과 맞먹는 발전량 남아돌아"
▲ 원 지사 “제주의 바람으로 만든 전기로, 물 분해해 청정수소 생산하겠다” ⓒ채널제주

제주특별자치도가 풍력에서 얻은 전기로 화석 연료 대체할 수소 에너지 생산 계획을 밝혔다.

27일 제주특별자치도 원희룡지사는 도청 기자실에서 “제주가 한국판 뉴딜을 주도하고 자연과 인간, 기술이 공존하는 녹색 전환을 제주가 선도하겠다”며 ‘미래를 선도하는 제주 뉴프런티어 전략’을 발표했다.

앞서 지난 12일 원희룡 지사는 ‘제주형 뉴딜 종합계획’을 발표하며 “제주형 뉴딜 추진을 통한 방역·산업구조 개선, 대전환 시기 변화와 혁신으로 ‘청정과 공존’ 핵심가치를 지속 추진하겠다”고 밝힌 바 있으며, 제주자치도는 그린 뉴딜에 ‘그린 수소 실증 사업’ 및 ‘신재생에너지 기술 개발 사업 ’, 디지털 뉴딜에 ‘마이데이터 유통 서비스’국가 공모 사업을 각각 따내며 한국판 뉴딜에 적극 대응해  나가고 있다.

이날 원 지사는 “제주의 바람으로 전기를 만들고, 그 전기로 물을 분해해 청정수소를 생산하겠다”며 “사용하고 남은 풍력 전기로 그린(green) 수소를 생산하고, 안전하게 저장하며 다양하게 활용하는 실증사업이 국내 최초로 제주에서 이뤄진다”고 밝혔다.

원희룡 제주지사는 이자리에서 "제주에서 풍력으로 발전하는 전력이 1~2GW(기가와트) 정도로 1기가와트면 원전 한기 전기 생산량과 맞먹는 발전량"이라며, "이 남는 잉여 전기를 해저 고전압 직류케이블로 육지로 보내 에너지 체계로 투자하겠다고 정부에 건의한 상태"라고 설명했다.

이어 "아직 정부의 답변이 없어 새로운 대안으로 풍력발전으로 생산된 전기로 물을 분해해서 수소를 생산하는 방안을 제시했다"며 "수소를 생산해 여러 산업과 가정에 공급하고 용기에 넣어 육지나 해외로도 수출 할 수 있을 것"이라며 그린에너지 확보를 위한 청사진을 제시했다.

기자회견 하는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
▲ 기자회견 하는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 ⓒ채널제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 (주)퍼블릭웰
  • 사업자등록번호 : 616-81-58266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남광로 181, 302-104
  • 제호 : 채널제주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제주 아 01046
  • 등록일 : 2013-07-11
  • 창간일 : 2013-07-01
  • 발행일 : 2013-07-11
  • 발행인 : 박혜정
  • 편집인 : 강내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내윤
  • 대표전화 : 064-713-6991~2
  • 팩스 : 064-713-6993
  • 긴급전화 : 010-7578-7785
  • 채널제주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채널제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channeljeju.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