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료홍보마당
악의 종말의 표징
icon 그린맨
icon 2019-06-01 16:00:49  |  icon 조회: 183
첨부파일 : -
악의 종말의 표징

대부분의 사람들은
말세라는 말을 지구의 종말
인류의 종말이라고 이해합니다

그러나 성경의 예언은 말세 혹은
마지막 날이란 지구의 종말이나
인류의 종말이라고 말하지 않고
악의 종말이라고 설명합니다

악이 끝나는 악한 세상의 끝은
어떻게 오게 되는 것입니까

성경은 마지막날의 일어날 표징들을
말하면서 이 표징들이 동시에 복합적으로
일어나는 것을 보거든 우리가 악의끝인
마지막날에 살고 있음을 설명합니다

성경이 예언하고 있는 마지막날의
표징(징조)들은 다음과 같습니다

[첫째]
세계적인 대규모 전쟁
(마태복음 24 : 7, 요한 계시록 6 : 4)

[둘째]
세계 곳곳에 식량 부족(기근)
(마태복음 24 : 7, 요한 게시록 6 : 5-6)

[셋째]
세계 곳곳에 큰 지진
(누가복음 21 : 11)

[넷째]
세계 곳곳에 역병(전염병)
(누가복음 21 : 11)

[다섯]
세계 곳곳에 범죄의 증가
(마태복음 24 : 12)

[여섯]
세계곳곳에 자연환경 파괴
(요한 게시록 11 : 18)

[일곱]
감사하지 않고,
충성스럽지 않고,
합의하려 하지않고,
중상하고,
자제하지 않고
사납고,
선을 사랑하지 않고,
배반하고
자기 고집대로 하고,
교만으로 우쭐대고,
(도덕성의 세계적인 추락상태)
(디모데 후서 3 : 1-5)

[여덟]
세계 곳곳에 가정의 붕괴
(이혼, 부모에게 불순종)
(디모데 후서 3 : 2-3)

[아홉]
사랑의 식어짐
(마태복음 24 : 12)

[열째]
종교적인 위선과 타락
(디모데 후서 3 : 5)

[열하나]
성경 예언을 더 명확히 이해하게 됨
(다니엘 12 : 4)

[열둘]
왕국의 좋은소식 전세계에 전파됨
(마태복음 24 : 14)

[열셋]
악한 세상끝이 가까웠다는 것을
많은 사람들이 조롱하고 무시함
(마태복음 24 : 37-39, 베드로 후서 3 : 3-4)

[열넷]
모든 표징들을 어느곳에 살든지
보고 느낄 수 있습니다
(마태복음 24 : 33)

이러한 증거들을 살펴보면 지금
우리는 마지막날에 살고 있을까요

그렇습니다
성경 예언과 전세계에 지금까지
100년간 나타난 현실들과 표징들을 보면
우리는 1914년 이래 성경이 예언한
악의 종말인 마지막날 혹은 말세에
살고 있음이 분명합니다

그러므로 의로운 마음을 가진 사람들은
마지막날의 혹은 말세에 대하여 두려워할
필요가 없으며 걱정할 필요가 없습니다

선하고 의로운 마음을 가진 사람들을
창조주 하느님께서는 개개인을 다 하시고
보호하시고 구출하실것을 약속 하셨습니다

이사야 41 장 10의 예언은 이러합니다

내가 너와 함께 있으니 두려워 하지마라
내가 너의 하느님이니 걱정하지 마라
내가 너를 강하게하고 너를 도와 주겠다

kwo0804@naver.com
2019-06-01 16:00:49
124.51.60.3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희망 2019-12-28 19:20:35
복제폰 쌍둥이폰【카톡문의 :xy128 용산복제폰 스파이앱 실시간도척 위치추적 카카오복원
핸드폰도청.위치추적.문자내역조회
가출한 딸 배우자 뒤조사 남편 바람끼 궁금하신가요 ? 문의만 하셔도 상관없으니 상담주세요
통신및 각종조회업무처리합니다
단골및 업체 전문업체입니다
현재가능한 작업입니다
1,핸드폰각종내역서발급업무(통화,문자,카카오톡,마일피플,구글넷)
★통화내역조회★
수신,발신번호 시각 전화번호확인가능
기본3개월에서 6개월 1년까지 가능 각각 6개월이후 비용초과발생
★문자내역조회★
수신,발신번호 시각 전화번호확인가능=문자내용확인가능(MMS는 30글자까지확인가능합니다)
기본3개월에서 6개월 1년까지 가능 각각 6개월이후 비용초과발생
★카카오톡내역★
카카오톡내역은 메세지기록보존 기간이있어서

  • 법인명 : (주)퍼블릭웰
  • 사업자등록번호 : 616-81-58266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남광로 181, 302-104
  • 제호 : 채널제주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제주 아 01046
  • 등록일 : 2013-07-11
  • 창간일 : 2013-07-01
  • 발행일 : 2013-07-11
  • 발행인 : 박혜정
  • 편집인 : 강내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내윤
  • 대표전화 : 064-713-6991~2
  • 팩스 : 064-713-6993
  • 긴급전화 : 010-7578-7785
  • 채널제주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채널제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channeljeju.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