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8일, 제주지역 코로나 2명 추가 확진...'누적 646명'
[종합] 8일, 제주지역 코로나 2명 추가 확진...'누적 646명'
  • 박혜정 기자
  • 승인 2021.04.09 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추가 1명(#646), 경기 지역 방문 시 확진자 접촉 제주도민...#645확진자 한라병원 직원 관련자 154명 검체 검사 결과 '전원 음성' 확인'

제주특별자치도는 지난 8일 하루 총 566명의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진행, 이중 2명(제주 #645~#646)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날 2명의 추가 확진자가 나오면서 9일 오전 11시 현재 제주지역 누적 확진자 수는 총 646명으로 4월 들어 19명의 확진자가 발생했으며, 올해에만 225명이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집계됐다.

최근 일주일간 하루 평균 2.14명(4.2~4.8, 15명 발생)이 발생한 것이다.

8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2명 모두 제주도민으로 645번 확진자 제주한라병원 직원 A씨 감염경로는 여전히 조사 중이며, 646번 B씨는 경기도 지역 확진자의 접촉자로 조사됐다.

제주 646번 확진자 B씨는 지난 2일부터 4일까지 2박 3일간 경기도 용인시 확진자와 접촉이 이뤄지면서 감염 된 것으로 추정되며, 4일 제주로 돌아온 이후 6일 오후 2시경 관할보건소로부터 확진자 접촉자로 통보 받은 것으로 파악됐다.

이후 8일 오전 11시경 서귀포시 서귀포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사를 진행했으며, 이날 오후 5시 30분경 확진판정을 받았다.

B씨는 현재까지 코로나19 증상 발현은 없는 상태이며, 서귀포의료원 음압병상으로 이송돼 격리치료를 받고 있다.


제주도는 현재 확진자의 진술을 확보하고 신용카드 사용 내역 파악, 제주안심코드 등 출입자 명부 확인, 현장 CCTV 분석 등을 통해 이동 동선을 확인 중이며, 추가 동선이 확인되는 대로 방문지에 대한 방역소독을 하는 한편 접촉자 분리 조치 등을 진행할 방침이다.

또한 645번 확진자 제주한라병원 직원 A씨가 근무했던 현장을 방문한 역학조사관은 병원 내 위험도를 평가하는 한편, 확진자의 활동 범위와 세부 동선을 조사, 접촉자와 검사 대상자 등을 분류하는 조치를 진행했으며, 조사 과정 밀접 접촉자는 총 19명으로 확인됐다.

확진자가 주로 머무른 것으로 확인된 병동은 환자의 전원과 일반인의 출입이 모두 제한됐으며, 입원환자는 해당 병실에서 코호트(동일집단) 격리, 보호자 등은 자가 격리를 하고 있다.

또한 의료진들도 보호복을 착용하고 출입하게 하는 등 엄격한 방역 수칙을 적용하고 있는 상태다.

해당 병원 의료진, 환자, 간병인 등 총 154명(의료진 67명, 환자 52명, 보호자 및 간병인 등 35명)에 대한 코로나 진단검사를 진행, 이들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으며, 확진자 최종 접촉일부터 2주간 자가격리가 이뤄져야 하는 점을 감안할 때 코호트 격리는 오는 22일까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방역당국은 해당 병원의 코호트격리가 해제될 때까지 유증상자 및 추가 확진자 발생 여부에 대한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추가 확진자 발생 시 즉각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9일 오전 11시 현재 제주지역 격리 중 확진자는 26명, 격리 해제자는 620명(사망1명, 이관 2명 포함)이며 ,현재 가용병상은 총 413병상, 자가격리자 수는 342명(확진자 접촉자 110명, 해외입국자 232명)으로 나타났다.

한편, 8일 하루 810명이 화이자 백신 1차 예방접종 완료 했으며, 579명이 2차 예방접종을 마쳤다. 이 중 이상 반응을 보인 예방 접종자는 없는 것으로 알려지고 현재까지 제주지역 1차 접종 완료자는 14520명, 2차 접종은 1805명에 완료했다.

백신접종 이상 반응 신고는 총 208명이 접수됐으나 모두 두통, 발열 등의 가벼운 증상으로, 사망, 아나필락시스 등 중증 의심 사례는 없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 (주)퍼블릭웰
  • 사업자등록번호 : 616-81-58266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남광로 181, 302-104
  • 제호 : 채널제주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제주 아 01046
  • 등록일 : 2013-07-11
  • 창간일 : 2013-07-01
  • 발행일 : 2013-07-11
  • 발행인 : 박혜정
  • 편집인 : 강내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내윤
  • 대표전화 : 064-713-6991~2
  • 팩스 : 064-713-6993
  • 긴급전화 : 010-7578-7785
  • 채널제주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채널제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channeljeju.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