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원발 제주 확진자의 접촉자, 140명 전원 자가격리 해제
이태원발 제주 확진자의 접촉자, 140명 전원 자가격리 해제
  • 강내윤 기자
  • 승인 2020.05.24 2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지역 수도권 클럽 관련 검사자 총 229명… 14번 확진자 외 전원 음성 판정

제주특별자치도는 5월 24일 0시부로 제주지역 14번째 코로나19 확진자 A씨의 접촉자 140명의 자가격리가 해제됐다고 밝혔다.

도내 14번째 확진자 A씨는 지난 5일 0시 30분부터 06시까지 용인 66번 확진자 B씨가 다녀간 서울 이태원 킹클럽을 방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가 제주도에 입도한 6일부터 확진 판정 이전인 9일까지 접촉한 이들은 지인 B씨, A씨가 근무했던 의원 직원 10명, 해당 의원 내원객 124명, 버스 기사 4명, A씨가 방문한 마트 직원 1명 등 총 140명이다.

확진자의 접촉자는 접촉일 다음 날부터 2주간 자가격리가 이뤄지는 상황을 고려할 때 해당 접촉자 140명은 22일 0시 기준 39명, 23일 0시 기준 49명, 24일 0시 기준 52명이 차례로 격리 해제됐다.

앞서 해당 접촉자 140명은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실시한 결과 전원 음성 판정을 받은 바 있다.

제주도 보건당국은 접촉자 140명의 음성 판정이후에도 확진자의 접촉자임을 고려해 2주간의 자가격리 조치를 시행하고, 이들에 대한 1대1 모니터링을 통해 코로나19 의심 증상이 나타날 시 즉시 조치할 수 있도록 관리를 이어왔다.

특히, 중앙방역대책본부의 접촉자 관련 격리해제 지침*에 따라 음성 판정을 받은 접촉자 중 의료기관 종사자, 학생 및 교직원 등 총 58명에 대해서는 격리일 13일째에 코로나19 검사가 이뤄졌으며, 이 역시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

현재 제주대학교병원 음압병실에서 코로나19 관련 입원 치료를 받고 있는 A의 건강상태는 양호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제주지역에서 서울 이태원 등 코로나19 확진자 관련 방문 이력으로 검사를 받은 인원은 24일 오전 10시 기준 총 229명이다.

지난 5월 7일부터 24일까지 수도권 클럽 관련 이력으로 검사를 진행한 229명 중 도내 14번 확진자 1명을 제외하고 나머지 228명은 모두 음성으로 확인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 (주)퍼블릭웰
  • 사업자등록번호 : 616-81-58266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남광로 181, 302-104
  • 제호 : 채널제주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제주 아 01046
  • 등록일 : 2013-07-11
  • 창간일 : 2013-07-01
  • 발행일 : 2013-07-11
  • 발행인 : 박혜정
  • 편집인 : 강내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내윤
  • 대표전화 : 064-713-6991~2
  • 팩스 : 064-713-6993
  • 긴급전화 : 010-7578-7785
  • 채널제주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채널제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channeljeju.com
ND소프트